박인비 "2021년도는 21승 이상 목표로 준비하겠다"

  • 마니아타임즈

    입력 : 2021.02.18 10:12

    박인비(33·KB금융그룹)가 올해 우승 목표와 함께 올림픽 출전에 대한 갈증을 전했다. 박인비는 16일 오전 던롭스포츠코리아가 주최한 언택트 미디어데이를 통해 젝시오와의 인연과 브랜드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며 우승과 올림픽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먼저 박인비는 이번 젝시오와의 인연에 대해 "젝시오와 함께하며 수많은 우승과 좋은 성적을 만들었다"라며 "나에게 주는 믿음이 많았고 그 믿음이 한결 같았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해마다 나오는 모델의 업그레이드로 향상되는 클럽은 매년 성장하고 있는 브랜드로 생각해 나도 믿고 함께 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라며 오랜 시간 함게 하는 이유를 말했다.

    특히 박인비는 "다른 드라이버를 치는 나 자신은 상상되지 않는다"라며 "젝시오에 많이 익숙하고 젖었으며 현재 너무 안정적이고 믿음을 주고 있다"라고 젝시오에 대한 무한한 신뢰를 드러냈다.

    박인비 프로/ 사진제공=던롭스포츠코리아

    또한 박인비는 이번 새 시즌 대비 훈련에 대해 "작년에 아쉬웠던 퍼팅으로, 올 시즌 일관된 퍼팅을 위한 스트로크 연습을 많이 준비했다"라며 코로나와 겨울 추위로 쉽지 않았던 야외훈련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올해 목표에 대해 박인비는 "2020년도에 20승 채웠고 2021년은 21승 이상을 하는 것을 목표로 세우고 준비하겠다"라며 올림픽 출전에 대해서는 "올림픽 출전을 위해 노력한것이 벌써 3년이 지났고 많은 상황이 완회돼 정상적으로 올림픽을 했으면 좋겠다"라고 올림픽에 대한 갈증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박인비는 "올해도 건강이 가장 중요한 한 해가 될 것 같다"라며 "미국 각 지역을 다니는 만큼 철저히 관리하고 매주 좋은 성적과 플레이로 보답하겠다"라고 다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