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귀어학교, ‘예비 수산인’ 16명 배출

  • 시니어조선

    입력 : 2022.11.04 18:06 | 수정 : 2022.11.04 18:07

    -경기도 해양수산자원연구소, 제1기 교육생 수료식 개최
    -동력수상레저기구 조종면허 취득비용 등 지속 지원 예정

    수도권에 처음 문을 여는 미래 어업인을 위한 교육기관인 경기귀어(歸漁) 학교가 첫 번째 수료생 16명을 배출했다.

    경기도 해양수산자원연구소는 4일 교육 수료생 16명과 관계자 4명을 포함해 총 2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기 귀어(歸漁) 학교 수료식을 열었다. 수료생들은 10월 11일부터 11월 4일까지 4주간 진행된 이론과 실습 교육을  무사히 이수했다.

    귀어 희망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이번 교육은 귀어에 필요한 기초 및 심화 이론과 현장 견학(2주), 어촌에 체류하면서 현장 기술 습득 능력을 배양할 수 있는 현장실습(1주), 창업을 위한 준비 교육(1주) 등 총 4주간의 합숙 과정으로 귀어·귀촌을 단계적으로 준비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경기귀어학교 수료식/ 사진출처=경기도

    경기도는 교육 수료 희망자에 한해 7일부터 11일까지 5일간 동력수상레저기구 조종면허 2급 자격 취득비용의 절반을 지원할 예정이며, 수료자의 안정적인 어촌 정착을 위해 연 2회 실태 조사를 실시하는 등 수료 후에도 계속 지원할 계획이다.

    1기 교육생들의 만족도 조사 결과 85%가 ‘귀어 학교 교육에 만족한다’하며 교육이 귀어·귀촌 준비에 도움이 되었다고 평가했다.

    김봉현 도 해양수산자원연구소장은 “대부분의 수료생들이 인생의 제2막을 준비하기 위해 귀어 학교 교육과정에 지원한다”며 “경기도만의 특화된 귀어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추진해 도시민 인구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귀어 학교는 내년 봄 2기 교육을 시작으로 연 3회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